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국대정형외과

국대정형외과



GUKDAE ORTHOPEDIC CLINIC

국대정형외과 척추통증

01. 추간판 탈출증
일반인들에게 허리 디스크로 잘 알려진 질환인 요추 추간판 탈출증은 몸을 지탱하는 대들보인 척추뼈 사이의 물렁뼈인 추간판(디스크)의 문제로 인해 생기는 질환입니다. 추간판 뒤쪽에는 신경이 지나가는 통로가 있는데, 이 척추관으로 추간판이 밀려나오게 되면 신경을 자극하거나 압박하게 되고 이로 인해 허리의 심한 통증과 움직임 제한이 생기게됩니다. 또한, 신경을 따라 퍼지는 방사통이 나타나게 되는데, 이는 엉덩이나 다리의 심한 통증,저림,감각이상,힘빠짐 등으로 느껴집니다. 대부분의 경우, 비수술 치료로 효과적인 호전을 얻을 수 있으나, 신경 증상이 아주 심할 경우에는 MRI 등 정밀한 진단 검사가 필요하며, 반드시 수술이 필요한 경우를 감별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만성요통 증후군(퇴행성 디스크) 나이가 들어 노화가 진행됨에 따라 추간판의 중심인 수핵에서는 수분의 양이 줄어들고, 높이와 압박에 저항하는 힘이 감소하며, 수핵을 싸고 있는 껍질인 섬유륜에서도 탄성이 줄고, 균열이 생기는 등의 퇴행성 변화가 생깁니다. 이러한 추간판의 변화와 함께 척추의 뒤쪽을 지탱하는 후관절의 이차적인 변화와 그 주위 조직들의 기능에 장애가 생기면서 허리 통증이 만성적인 악화와 완화를 반복하는 상태를 말합니다.
치료 및 예방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바른 자세입니다. 서 있을 때, 의자에 앉아있을 때, 잘 때, 무거운 물건을 들 때 등 평소 생활에서 허리에 부담이 가장 적은 자세로 생활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꾸준한 운동을 통하여 복부와 등 근육을 튼튼히 해줌으로써 척추의 불안정성으로 인한 요통을 줄일 수 있습니다. 증상이 심한 경우는 일시적으로 코르셋(corset)이나 보조기를 착용하거나 침상 안정을 취하는 것이 도움이 되며, 이러한 방법으로 효과가 없을 경우 비수술치료를 시행하게 됩니다.
02.척추 분리증,전방전위증
척추 분리증이란 척추뼈의 한 부분인 협부라고 하는 곳에 결손이 발생하는 것을 말하고, 위쪽 척추뼈가 아래에 대해서 어긋나 있는 경우를 척추 전방 전위증이라고 합니다. 성인에서 발병한 퇴행성 및 수술후형 등의 전방전위증은 관절과 같은 척추 후방 구조물의 일차적인 약화와 함께 디스크와 같은 전방 구조물의 퇴행성 변화가 동반되면서 허리 통증과 신경증상을 흔히 유발합니다. 허리 통증과 다리 방사통이 생기며, 이는 주로 상체를 신전할 때 악화되고, 앞으로 구부리거나 안정하면 증상이 좋아지거나 없어지게 됩니다.
+ 치료 및 예방 증상이 있는 척추 분리증과 50% 이하 전위증에서는 안정과 증상을 유발하는 활동을 제한하고 복근과 허리 근육 강화, 골반경사 및 슬와부 근육 신장 운동 등 물리치료와 보조기 착용 등 보존적 방법으로 심한 통증과 전위증의 진행을 예방합니다. 이에 호전이 없는 경우, 신경 자극 증상의 정도에 따라 비수술치료를 시행하게 되며, 일부에서는 마비와 같은 심한 신경증상이 생기면 수술적인 치료가 필요하기도 합니다.
치료 및 예방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바른 자세입니다. 서 있을 때, 의자에 앉아있을 때, 잘 때, 무거운 물건을 들 때 등 평소 생활에서 허리에 부담이 가장 적은 자세로 생활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꾸준한 운동을 통하여 복부와 등 근육을 튼튼히 해줌으로써 척추의 불안정성으로 인한 요통을 줄일 수 있습니다. 증상이 심한 경우는 일시적으로 코르셋(corset)이나 보조기를 착용하거나 침상 안정을 취하는 것이 도움이 되며, 이러한 방법으로 효과가 없을 경우 비수술치료를 시행하게 됩니다.
03.목디스크
목디스크는 경추(목뼈) 뼈와 뼈 사이에 있는 물렁뼈 조직인 디스크가 튀어나와 신경을 누르는 것으로, 간혹 목뼈의 퇴행에 의해 뼈의 끝부분이 가시같이 자라나 신경을 눌러서 통증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목 디스크의 증상은 초기에는 보통 목이 뻐근하고 결리는 증상으로 시작되지만 디스크가 진행하면서 어깨, 팔, 손까지 저리고 아픈 통증이 발생하게 되면 만성의 경우 두통도 동반하게 됩니다. 목디스크가 악화되어 중추 신경인 척수까지 누를 경우 하반신 마비나 전신마비까지 올 수 있습니다. 따라서 조기에 발견하여 치료를 해야 합니다.
04.경ㆍ척수증
척추관이란 목부터 허리까지 이어지는 척추뼈 속에 있는 구멍을 말하는데, 이 속에는 척수라고 하는 신경 구조가 지나갑니다. 이 척수가 전체적으로 눌리는 것을 경 척수증이라고 하며, 심한 연성디스크 탈출증, 후종인대 골화증, 경추의 척추증에 이차적으로 발생하는 비교적 흔하고도 심각한 질환입니다. 50세 이상의 남자에서 호발하고 하지의 강직 및 근력 약화로 보행에 지장이 생기며, 상지와 손가락의 섬세한 기능에 장애가 생깁니다. 진행하는 경 척수증은 비수술적 치료 시 예후가 좋지 않으므로 조기에 적절한 치료를 요합니다.
05.경추증
연령 증가와 더불어 디스크 내 수분이 감소하면서 효과적인 부하 전달이 안되면서 디스크 껍질에 파열과 같은 퇴행성 변화가 생기고, 디스크 높이 감소로 주변 관절 및 인대에 부하가 증가되면서 이 부위의 변성이 진행되어 목의 통증이 유발되고, 어깨나 팔로 연관통이 일어날 수 있습니다.
06.근막통증증후군
목, 어깨 등에 주로 발생하며 근육을 둘러싸고 있는 근막 내의 통증 유발점으로부터 발생되는 여러 증상들을 통징하는 증후군입니다. 우리가 흔히 목이 뻐근하거나 어깨 등의 근육이 뭉쳤을 때에 '담이 걸렸다'라는 표현을 씁니다. 신경을 많이 쓰거나 무리한 일을 한 후 목 주위가 뻐근하고 뒷골이 당기거나 팔이나 손등이 저림 현상을 보입니다. 특별한 원인 없이 이러한 통증들이 나타날 때에는 근막통증증후군을 의심할 수 있습니다. 휴식, 물리치료 등이 도움이 될 수 있으며, 척추의 변형이 동반되어 있거나 반복적이고 무리한 척추의 사용이나 잘못된 자세로 인해 통증이 만성적인 경우에는 도수교정 치료를 통해 근본적인 통증의 호전이 가능합니다.
  • 병원명 : 국대정형외과
  • 대표자 : 신재명
  • 주소 :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상당로 47 (구 남궁병원1층)
  • TEL : 043.250.2114
Copyright © 국대정형외과의원 All rights reserved.